ARCHIVIST KOREA
WAITINGTHE PAGE IS LOADING
갤러리현대 본관
문자도: 현대를 만나다
2021년 9월 14일(화)~10월 31일(일)
서울시 종로구
2021-09-17
문자도: 현대를 만나다
WEB
BLOG
INSTAGRAM
YOUTUBE
전시소개갤러리현대 본관
현대화랑은 《문자도, 현대를 만나다》를 개최한다. 우리의 민화를 알리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온 현대화랑은 지난 2018년 《민화, 현대를 만나다》 화조편으로 민화계와 일반 애호가에게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. 그 후속 전시인 《문자도, 현대를 만나다》에서는 엄선된 조선민화 수작들과 문자도를 새롭게 재해석한 현대미술가 3인의 작업을 선보인다.

문자도는 우리나라에만 있는 소중한 자산이다. 조선시대인들의 삶 깊숙이 스며들었던 문자도에는 선조들의 염원과 희로애락이 고스란히 담겨있다. ‘효제충신예의염치’의 유교 윤리를 바탕으로 제작된 유교문자도는 18세기에 성행하며 서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. 유교덕목을 널리 알리기 위한 교화적인 목적으로 제작되었지만, 각 지방의 문화와 결합되어 지방예술로 확산되고, 19세기 후반에는 장식화의 경향을 보이며 점차 조선시대 생활미술을 대표하는 장르로 자리잡았다.

《문자도, 현대를 만나다》는 갑오춘서(1894년)라는 제작시기가 명시된 <백수백복도(百壽百福圖)>에서 화조화 패턴의 타이포그래피를 연상시키는 빼어난 <문자도>, 제주도의 자연과 문화가 반영된 <제주문자도>까지 조선문자도가 가진 다채로운 미감을 유감없이 선보인다. 이번 전시를 통해 한국 미술사에서 소외되었던 민화의 시대성과 예술성을 지속적으로 연구하고, 재평가하는 소중하고 특별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.
운영시간TIME
화~일요일 10:00~18:00
휴관일HOLIDAY
월요일 휴관
예약하기
전시참여PARTICIPATION
· 협찬: (주)효성, 한국민속촌, 석파문화원
작가소개ARTIST
내용없음
전화PHONE
+82 (0)2-2287-3591
관람료FEE
· 3,000원
전시후기REVIEW
갤러리SP
김태혁: 엑소더스
2021년 8월 19일(목)~10월 23일(토)
서울시 용산구
P21
이형구: 케미칼 볼륨
2021년 10월 1일(금)~11월 6일(토)
서울시 용산구
갤러리바톤
리암 길릭: 내가 말하는 그 매듭은 지을 수 없다
2021년 10월 1일(금)~11월 5일(금)
서울시 용산구
프로젝트룸 신포
이현우: Floating island
2021년 10월 9일(토)~10월 21일(목)
인천시
LIST PAGE
PREV PAGE